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연재 기사

달 타고 놀기

어린이과학동아 2005.09.01 17호


이번에는 조각달을 타고 노는 신령들의 모습을 그려 봤습니다. 우주신령이 부르는 노래는‘산타루치아’라는 이탈리아 노래 가사 중에서“내 배는 살같이 바다를 지난다”부분을 바꿔 본 것입니다. 여기서‘살’이란‘화살’을 말합니다. 실제 우주는 거의 진공이기 때문에 노를 젓는다고 배가 빨리 가는 일은 없습니다.

댓글0

통합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