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스마트키트

시끌벅적 토론터

토론주제 신청

아직 공식 국화가 아닌 무궁화, 우리나라 국화로 인정해야 할까요?

어린이과학동아 2020-09-02 ~ 2020-09-16

 

이번 토론터는 허아인(Lo***ino@gmail.com), 이다인(ca***cdog@naver.com)가 제안한 주제로 진행됩니다.

 

 

무궁화는 우리나라를 상징하는 꽃이에요. 그래서 당연히 국화일 거라 생각하지만 관습적으로 여겨온 것일 뿐 법령 등으로 정식 공표된 국화는 아니에요.

 

고조선 이전부터 우리 민족은 무궁화를 귀하게 여겼고, 오랜시간 함께 해 오면서 자연스럽게 무궁화를 나라꽃으로 인식해왔어요. 국가나 개인이 정한 것이 아니라 국민 대다수에 의해 겨레의 얼과 민족 정신을 상징하는 꽃으로 자리를 잡은 것이지요.

 

<출처:위키백과>

 

그러나 일부 사람들은 무궁화가 과연 나라꽃으로서 자격이 있냐는 문제를 제기해요. 우리나라의 국화로 지정하기엔 무궁화는 우리나라에서 자생하는 식물이 아니고, 인도가 원산인 외래종이며, 병충해에 취약하다는 이유 등을 근거를 들고 있지요.

 

여러분은 무궁화를 국화로 지정하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나요? 자유롭게 의견을 적어주세요.

 

찬성 : 무궁화를 공식 국화로 인정해야 해요.

반대 : 무궁화를 공식 국화로 인정하면 안 돼요.

 

토론터에 의견을 작성해 줄 때는 찬성 또는 반대하는 견해를 먼저 밝히고, 왜 그렇게 생각하는지 이유를 작성해주세요.

 

자신과 반대되는 의견이라고 ‘신고’를 누르지 마세요.

가장 ‘좋아요’를 많이 받은 찬성, 반대 댓글자와 시끌벅적토론터 주제에 선정된 친구에게는 50DS 포인트를 드립니다.

 

찬성
78.47%(113명)
반대
(31명)21.53%
찬성 베스트 댓글

박채연

2020-09-03 09:20:18

안녕하세요 박채연기자입니다. 저는 무궁화를 공식국화로 인정해야 할까요 라는 이번 논제에 찬성합니다. 첫째, 우리나라의 민족혼이 담긴 꽃이기 때문입니다. 정식 국화가 아니었더라도, 우리나라사람들은 무궁화를 국화로 여겨왔습니다. 일제강점기에도 일본인들이 우리나라의 민족혼을 탄압하기 위해 무궁화들을 다 없애버렸다는 일화를 보면, 무궁화가 우리의 민족혼은 지켜왔다는 것을 알수있습니다. 둘째, 대중성이 있기 때문입니다. 앞서 말씀드렸듯, 일본인들이 무궁화를 없애버렸다는 일화를 봐주세요. 이는 우리나라 사람들이 무궁화를 특별하게 여겼다는 뜻과 동시에, 외국인들도 우리의 국화가 무궁화라는 것을 인정했다는 뜻이 됩니다. 또, 대한민국 국화를 말해보라고 하면 열에 아홉이 무궁화를 말할만큼 무궁화는 굉장히 잘알려졌습니다. 대부분의 국민들이 무궁화를 정식국화로 생각하며, 외국인들도 그렇게 생각한다는 점에서, 무궁화라는 꽃은 굉장히 대중성있는 꽃이라고 볼수 있습니다. 또한, 병충해에 취약한 것은 국화가 되는데에 상관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관리만 잘하면 되는 것이고, 병충해이 취약하다고 무궁화에 대한 국민의 애가 사라지는 것은 아닙니다. 또 인도에서 들어온 꽃이라는 것과 국화가 되는것과의 상관성도 모르겠습니다. 우리나라의 토종꽃이 아니더라도, 무궁화는 매우 오래전부터 우리의 국화로 여겨져왔던 꽃입니다. 무궁화라는 존재가 국민의 마음을 통합시켜준다면, 그것이 국화의 존재이유이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일제강점기때, 무궁화는 민족을 얼과혼을 하나되게 해주고 일제의 무궁화에 대힌 탄압에도 불구하고 이 꽃은 광복 구국의 희망으로 국민들 마음속에 새겨졌습니다. 가장 힘들때 민족의 힘이 되어주었다는 사실만으로도 무궁화는 우리의 국화로 인정하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9
반대 베스트 댓글

김나희

2020-09-07 16:09:10

저는 무궁화를 국화로 하면 안된다고 생갇합니다. 왜냐하면, 첫째. 무궁화는 왜래종입니다. 우리가 무궁화를 국화로 하면 외국 꽃을 상징으로 한다는 것입니다. 이는 우리가 다를 민족을 떠받드는 약한 민족이라는 의식이 될 수 있습니다. 박채연 기자가 일본도 우리나라의 국화가 무궁화라는 걸 인정했다고 하던데, 일본이 무궁화를 다 뽑아버렸다고 우리나라가 지금 점령당했나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 민족은 살아남았습니다. 둘째, 무궁화는 벌레에 취약합니다. 이 말은 곧 무궁화가 약한부분이 있다는 겁니다. 우리 민족이 약한 민족으로 보이지 않으려면 강하고 든든한 꽃을 국화로 해야 하지 않을까요? 이상, 김나희 기자였습니다.
7

댓글159

  • 장온유 2레벨 2020-09-02 19:19

    1 0

    우리나라의 공식 국화로 인정해야 합니다.
    무궁화를 우리는 애국가에도 가사에 들
    어가 있고 그렇지 않으면 우리나라의
    국화는없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 김가윤 4레벨 2020-09-02 19:03

    1 0

    우리나라 꽃입니다

  • 배경민 3레벨 2020-09-02 18:55

    1 0

    우리나라 공식 국화입니다

  • 김은서 5레벨 2020-09-02 18:51

    2 0

    안녕하세요. 김은서 기자입니다. 저는 " 아직 공식 국화가 아닌 무궁화, 우리나라 국화로 인정해야 할까요? " 라는 주제에 대해서 반대합니다. 일단 나라의 대표 꽃은 우리나라에서 재배하는 꽃이여야 합니다. 다른 나라에서 가져온 꽃을 우리나라의 대표 꽃이라고 정한다면 우리나라가 아니라 인도의 대표 꽃으로 해야 합니다. 또한 우리나라에는 꽃이 많습니다. 병충해에 취약하다는 꽃을 굳이 우리나라의 국화로 정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이상 김은서 기자였습니다. 이제까지 제 글을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통합검색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