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기자단 기사

글쓰기

듀오락 프로바이오틱스 연구소에 가다

장윤호 기자 4레벨 2019.04.23 00:55

이곳은 김포에있는
듀오락 쎌바이오텍 연구실!!
제가  오늘 공부를 할 곳입니다. 5월인 줄 알고 있었는데 갑자기 연락이 와 많은 걸 배울 수 있어 기분이 좋아요

이제 교육 시작입니다. 박사님보니 마음이 설레여집니다.
우리엄마는 제가 박사님이 되기를 원하십니다. 저는 유튜버가 꿈인데요.
시작은 프로바이오틱스의 영양분입니다.
프로바이오틱스와 프리바이오틱스는 다르다.
프리바이오틱스는 장내 세균의 먹이!!
유해균과 유익균 모두 프리바이오틱스를 좋아한다고 해요.
우리는 미생물과 공생을 하고 천여조종에 미생물이 있는데  알려진 기능으로는 
1  소화 및  장기능 개선
2  설사 및  변비치료
3  항암효과 면역기능 
에 좋다고 합니다.
인체 안에 미생물이 얼마나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위에서는 미생물이 살지 못해요.
대장에서 미생물들이 살아요. 미생물들은 현미경으로 보았을 때 많다고 해요.
막대모양의 락토바실,  와이모양의 비피더스균,큰 알갱이 사슬 모양의 스트렙토코스,작은 알갱사슬 모양의 락토코커스, 류코노스톡, 페디오코쿠스큔들이 있다.
우리의 장에는 좋은 균만 살고있지 않아요. 장내세균은 유익균. 유해균이 있는데 장에는 무게로 1~1.5kg . 수로는 100조개가 넘는 유익 유해균이 공존하고  건강한 사람의 장내 세균층은 유익균의 60%  .  유해균40% 균이며 서구화 된 식습관(햄버거. 피자.햄. 인스턴트.스트레스등)으로 유해균 증가로 아토피 여드름 암 등 많은 병에 걸릴 수 있다고  합니다.
유해균을 뽑아 생쥐에게 먹였을 때 아토피. 암등  병에 걸린다는 걸 연구 결과에 나왔습니다.
병에걸린 쥐에게 유산균을 먹여실험 결과 아토피 암 등 좋아짐을 연구 결과에 나왔습니다.
김치의 재료들은 향신료들에 적응된 유산균!! 항균된 유산균이라고합니다.
그래서 유산균에 코팅된 좋은 유산균을 먹어야 장까지 살아서 내몸 내장이 튼튼해져  면역력향상에 도움을 준다니
 ....  꼭!! 좋은 유산균  듀오락의 코팅된 유산균 매일매일 섭취해야 겠어요.  유산균의 수명은 짧으니까요~~^^
연구실 사진은 조금만 올릴께요
연구실은  듀오락 회사의 소중한 곳 이니까요

균을 키우고 연구실 들어가기 전 더러운 신발을 먼저 감싸고 들어가요.
 
유산균이 살아 움직이죠.
 
왼쪽 오른쪽  차이가 보이시나요?
유산균이 자란 것과 아직 덜 자란 모습이죠.
유산균의 먹이 배지입니다.
수많은 미생물들이 꿈틀 꿈틀 정말 신기했어요.
좋은 걸 경험하게 해주신 어과동과 듀오락 연구소 박사님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온도 유지가 중요하죠. 우리 인체의 온도에 맞춰진 온도 36도 
 연구소 견학만 20분에서 30분 정도 된 것 같아요.  연구소 마지막으로 나가는길  박사님과  멋진 포즈로 사진을 찍고
부모님과 함께  가지 않고 형들과 함께 유산균을 만드는 곳으로 가 30분가량 보고 만져보고 많은 것을 보고 배워 갑니다 ..
 마지막으로 연구소 방문기념으로 제 유산균과 엄마가 드실 유산균을 선물로 받았어요. 감사합니다.
그리고 연구소 견학 포인트 입니다.
1  건강한 변은 좋은 균입니다.
2  장내 세균의 비율 유익6, 유해4 
3  ★항생제는 균을 죽게 만든다★항생제나 질환의약들 . 커피 녹차도 균을 죽게 만든 다고 해요.  꼭 약이나 커피 등 녹차 먹고 30분후  유산균 섭취시 장까지 살아서 우리에게 유익해 진다고 합니다..
4  유산균의 효능은 피부염 여드름 감기 알레르기 암 등에 좋다.
5  ★유산균의 수명은 짧다★그러니 좋은 유산균 살아서 장까지 가는 코팅된 유산균을 매일 섭취하자. 입니다.


 

글쓰기 평가어린이과학동아 기자2019.04.23

윤호 기자, 듀오락 프로바이오틱스 연구소 후기 글 잘 봤어요. 긴 글과 많은 사진, 정성껏 올려준 것 같아요. ^^ 취재한 내용과 느낀 점을 풍성하게 잘 표현했는데 다소 군더더더기가 많기도 했어요. 우선 글에서 불필요한 내용도 곳곳에 있었어요. (중간 밑줄로 지운 부분과 같은 문장) 또 문법적으로 불필요한 기호 사용, 또 꼭 사용해야 할 마침표 사용은 하지 않는 점 등 글을 쓸 때 기본적으로 지켜야 할 맞춤법, 띄어쓰기 부분은 좀 더 주의를 하는 게 좋을 것 같아요. 글을 쓰는 데게 가장 기본적인 부분이랍니다. ^^

문법적인 부분에서 수정할 점은 다소 많았지만, 현장의 느낌을 생생하게 전달한 점이 좋았고 군더더기만 정리하면 글의 내용도 풍성하고, 열심히 취재한 모습이 느껴지는 글이었어요. 오늘 글에서 수정해서 밑줄로 표시한 부분을 잘 확인하길 바랄게요. 그리고 다음 글을 쓸 때에는 글을 다 쓴 후에 처음부터 글을 다시 읽으면서 불필요한 내용, 맞춤법 등을 확인하면서 글을 좀 더 매끄럽게 다듬어 보길 바랄게요. ^^

[보았을때] → [보았을 때], [걸릴수] → [걸릴 수], [먹였을때] → [먹였을 때], [걸린다는걸] → [걸린다는 걸], [자란것과] → [자란 것과], [좋은걸] → [좋은 걸], [만드는곳이로] → [만드는 곳으로], [많은것을] → [많은 것을]

댓글0

통합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