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기자단 포스팅

글쓰기

요즘(고민상담소

강설현 기자 6레벨 2019.07.22 18:53

기자님들 네거티브가 갑자기 급증한것 같은거 기분탓????

 

 

자꾸 부정적인 말만 해.......

 

 

 

 

그래서 만들어 봤습니다

 

 

 

 

고민 상담소

 

 

 

 

 

 

 

여기 댓에 고민이라든지 다 말해주세요!!!

전 언제나 기자님들 편입니다!!! 출처 구글

 

 

 

 

 

 

 

 

사람 일이 다 힘들고 그런거죠ㅠ

그래도 그걸 발판삼아 올라가면 정상의 풍경은 우리가 생각하는것 보다 아름답습니다

 

 

우리 다같이 긍정적인.생각하면서 살도록 해요 하하하ㅏ하핳핳ㅎ하

댓글13

  • 김정민 5레벨 2019-08-04 14:54

    0 0

    저요..

    제 반에 전학생이 왔는데..
    그애가 자꾸 저랑 저 친구사이 이간질해요..

    • 강설현 6레벨 2019-08-06 13:33

      0

      그럼 보란듯이 둘만 붙어다니세요!

      저도 그랬더니 효과 만점!!

  • 정수안 6레벨 2019-07-22 21:57

    0 0

    긍정적인삶 웃음으로 시작되죠 핳하하하하ㅏㅏ하하ㅏ캬ㅑ캬캬컄ㅋㅋ카ㅏㅏㅏ풉ㅋㅋㅋㅋㅋ캬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컄ㅋㅋ캌ㅋㅋㅋ풉하항ㅋ카ㅏㅋㅋ푸ㅜㅂ하ㅏㄹㅎ캬캬ㅑㅑㅎㅎ풐ㅋㅋㅋㅋ컄ㅋㅋㅋㅋㅋㅋㅋ하ㅏㅏ카캌ㅋㅋㅋㅋㅋㅋㅋㅋ핰ㅋㅋ컄ㅋㅋㅋㅋ

    • 강설현 6레벨 2019-07-23 08:37

      0

      하하하하하하하핳ㅎㅎ하핳하라하ㅏ하ㅏ하하하하하ㅏ하

      와 저걸 어떻게 타자를 치셨어요
      저 귀찮은걸

  • 박지민 6레벨 2019-07-22 21:44

    0 0

    그...내 친구가아닌 친구가 성격이 않좋고 

    착한척을 하는 아이거든?
    근데 계속 내 머리카락 만지고 친한척해....
    어떻게할까?

    • 강설현 6레벨 2019-07-22 22:41

      0

      나도 그럴때 있었는데

      그거 받아주면 나중에 진짜 큰일난다....

      1. 세상에서 가장 드러운 눈빛으로 그것을 바라봐준다.
      2.3을 센다.
      3.3을 셀 때 가운데 손가락을 남겨놓고 2까지만 센다
      4.가운데 손가락을 그것의 눈구멍에 쑤신ㄷ...(쳐맞


      나두 그런적 있었는데 걔한테

  • 신주원 5레벨 2019-07-22 20:13

    0 0

    난 (이제부터반모!!!!) 엄마가 너무 숙제만 하라구래ㅠㅜㅜㅜㅜㅜㅜㅜ

    • 강설현 6레벨 2019-07-22 20:30

      0

      ㅎㅎ 숙제는 하긴 해야지

      그래도 엄마한테 좀 쉬고싶다고 말해보면 (정중하게

  • 최지후 5레벨 2019-07-22 18:57

    0 0

    난...내가 좋아하는걸 부모님이 반대해

    어과동, 그림같은거....난 만화가가 되고싶은데 의사하래 ㅠㅠ

    • 강설현 6레벨 2019-07-22 19:03

      0

      아이구ㅠㅠ 나도 공감해ㅠㅠ

      아무래도 만화가나 작가보다 의사가 돈을 벌기 수월하긴 하지ㅠㅠ

      하지만!!!만화도 성공하면 얼마나 돈을 많이버는데!!!!!
      부모님께서 너의 꿈을 무시 못하게 만화가가 얼마나 대단한 직업인지 말해드리고 미술 대회같은데 나가서 확 상따와버려 그냥!!!!!
      그럼 부모님도 마음이 바뀌실지도 몰라!!!

  • 조은결 6레벨 2019-07-22 18:55

    0 0

    ...ㅎ

통합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