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스마트키트

기자단 기사

글쓰기

경상북도 국립****수목원 취재

지예나 기자 3레벨 2021.04.06 14:13

안녕하십니까, 우동수비대 온새미로 탐사대 대원 지예나입니다.


제가 이번에 취재하러 간 곳은 경상북도 국립****수목원입니다. 이 곳에는 말과 호랑이가 있는데 말은 누가 버리고 가서 키우게 된 것이라고 합니다.

저는 이번에 시베리아/백두산 호랑이를 조사했습니다.

이 호랑이 사육장은 약 축구장 7개 크기로 15000평이라고 합니다. 국내에서 제일 큰 규모의 사육장이라고 합니다.

이번에 새로 다시 개장해서 놀이기구도 설치했다고 합니다. 사람이 관람할 수 있는 곳은 고작 60평정도라고 합니다. 그래서 호랑이들은 자유를 느낄 수 있습니다.

지금 있는 호랑이는 '한청'이와 '우리'입니다.

먹이로는 생닭같은 육식을 준다고 합니다. 야생의 특성을 살리기 위해 하루 정도 굶길 때도 있고, 세계 호랑이의 날인 7월 31일에는 특식을 주기도 합니다.

백두산 호랑이의 사육장 환경은
성체가 3마리 미만이다.   2마리가 같이 있다.) 그렇다
상자형 은신처와 오름대가 있다.) 그렇다
쉴 수 있는 큰 그늘이 있다.) 그렇다
바닥이 흙으로 되어있고 올라가 누울 올라갈 구조물이 있다.) 그렇다.
바닥에 물이 고여있지 않다.) 그렇다
야외사육장>햇빛이 충분히 있다.) 그렇다
사람의 눈을 피할 동물의 집이 있다.) 그렇다
숨을 곳이 있다.) 그렇다
물놀이장이 있다.>> 안에 연못이 하나 있다고 한다.) 그렇다
물을 주는 곳이 있다.) 그렇다

생태해설을 들으며 호랑이숲에 갔는데 마침 사육사 설명회가 있어서 질문할 수 있었습니다. 이상순 해설사님께서도 잘 설명해주셨습니다.

이새봄 사육사님께 질문하였습니다.

Q. 안녕하세요. 어린이 과학 동아의 지예나 어린이 기자입니다. 동물원 동물의 생태와 환경에 대해 기사를 쓰려고 하는데, 궁금한 점을 여쭈어 보아도 될까요?
A. 네
Q. 이 중에서 알레르기를 가진 호랑이가 있나요?
​​​​​A. 없습니다.
Q. 호랑이에게는 어떤 먹이 풍부화 활동이 지원되나요?
A. 먹이 숨겨놓고 찾기, 박스에 숨겨두기, 먹이 매달아 놓기
Q. 호랑이들에게 어떤 놀이김을 주나요?
A. 공들, 장난감들, 집들
Q. 호랑이를 볼 때 주의할 점이 있나요?
A. 등을 뒤돌아보지 않는다, 소리지르지 않는다, 물건을 사육장 안으로 던지지 않는다, 먹이를 함부로 넣어주지 않는다.
Q. 정형행동이 있는 호랑이가 있나요? 혹은 있다면 어떻게 대처하나요?
​​​A. 없습니다. 있다면 풍부화 활동으로 치료합니다.
Q. 겨울에 사용할 보온시설이 있나요?
A. 추위를 잘 견디기 때문에 아주 추운 겨울날에만 약하게 온돌을 틀어준다.

이상으로 사육사님께 질문을 마쳤습니다.

지금까지 경북 모 동물원의 취재 기사를 마칩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글쓰기 평가어린이과학동아 기자2021.04.06

경상북도 국립****수목원에 호랑이가 있군요. 생생한 현장 사진과 인터뷰 내용 잘 봤어요. 그런데 사진과 인터뷰 내용을 제외하면 호랑이에 대한 특징을 정리한 내용은 별로 없네요. 호랑이에 대해 조사하고 알게된 내용을 문장으로 정리하고, 인터뷰 내용도 너무 질문과 답을 그대로 소개했는데, 좀 더 매끄럽게 인터뷰 내용을 정리해서 글로 완성하면 더 좋을 것 같네요.

댓글4

  • 윤재원 5레벨 2021-04-08 20:31

    0 0

    수목원이 꼭 동물원처럼 보이네요ㅎㅎ

  • 정인혁 7레벨 2021-04-07 08:19

    0 0

    백두대간 호랑이들은 수목원에 수의사가 없어

    작년 12월 20일에도 한 마리가 폐사했습니다.
    그럼에도 산림청의 호랑이 복원이라는 명목때문에
    동물원·동물 덕후들의 많은 까임을 받고 있더라고요.
    기본적인 복지는 그래도 어느 정도 되는 것 같아 그나마 안심이 되네요.

    • 지예나 3레벨 2021-04-07 09:08

      0

      안그래도 설명해주셨는데 지금 있는 호랑이들도 건강하고 환경도 좋아서 다행이네요. 기사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1
통합검색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