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기자단 기사

글쓰기

타지마할

경규한 기자 4레벨 2014.02.27 22:23

타지마할은 옛 인도의 왕 샤 자한이 자신의 부인의 죽음을 추모하기 위해 만든 커다란 무덤입니다. 언뜻 보면 궁전 같지만 사실은 무덤입니다. 다른 무덤들에 비해 크기가 엄청납니다. 크기가 큰 만큼 만드는데 많은 돈과 인력이 들었습니다. 그러니까 타지마할은 피와 땀으로 이루어진 결과물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글쓰기 평가김원섭 기자2014.02.28

사진을 함께 첨부하면 좋을 것 같아요. 그리고 조금 더 기자의 눈을 발휘헤 볼까요? '크기가 엄청납니다!'라는 말 대신 크기가 어느 정도인지 숫자로 정확히 적거나, 축구경기장만 합니다. 처럼 알기 쉬운 비교 대상을 적어 주는 것도 좋습니다.

댓글1

  • 고구마 2레벨 2017-06-29 19:52

    0 0

    타지마할의 주인은 뭄타즈 마할이기도 하고요.

통합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