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기자단 기사

글쓰기

인기상

달콤 쌉쌀한 초콜릿의 매력

이주하 기자 4레벨 2017.12.21 22:10

편의점에 가면 언제나 볼 수 있는 초콜릿. 달콤하면서 쌉쌀하고 진한 풍미가 있는 초콜릿에 대해 우리는 얼마나 알고 있을까요? 지금부터 초콜릿의 역사, 카카오나무에서 초콜릿이 되기까지의 과정과 우리 생활 속의 초콜릿에 대해 알아보도록 해요.

 

 (초콜릿 하우스)

1519년 스페인의 탐험가 코르테스는 군대를 이끌고 대서양을 건너가 중앙아메리카의 아즈텍 제국을 공격하였는데 호코아틀(지금의 초콜릿 음료)를 가져가게 됩니다. 호코아틀을 먹어보니 맛있어서 스페인 사람들은 그로부터 100년 가까이 초콜릿을 만드는 법을 비밀로 했지요. 하지만 스페인 공주가 프랑스 왕과 결혼하면서 온 유럽으로 퍼져 나갔습니다. 삽시간에 전 유럽에 초콜릿 음료 열풍이 불었어요. 영국 런던에서는 뜨거운 초콜릿을 파는 <초콜릿 하우스> 가게가 곳곳에 생겼지요.

 

(카카오 나무)

카카오나무는 4년 정도 자라야 열매를 맺기 시작하며 보통 30년 정도 삽니다. 열매는 초록색에서 익으면 빨간색이나 노란색으로 변하는데 크기는 20 ~ 25cm 정도입니다. 이 열매의 껍질을 쪼개면 흰색 과육에 둘러 싸여 있는 씨앗을 볼 수 있습니다. 바로 이 씨앗이 '카카오 콩' 이라고 불리는 초콜릿의 원료이지요.

 

(출처 :  Pixabay)

 

 

카카오 콩을 먼저 바나나 잎으로 싸서 3 ~ 10일 정도 발효시킵니다. 그러면 떫은맛이 옅어지면서 비로소 초콜릿 향이 나기 시작합니다. 발효가 끝난 카카오 콩은 멍석 위에 펼쳐 두고 1 ~ 2주 정도 햇빛에 말립니다. 이때 무게는 줄어들고 향은 더 좋아집니다. 건조가 끝난 카카오 콩이 포대에 담겨 전 세계의 초콜릿 공장으로 보내지지요.

 

카카오 콩을 공장에서 보통 100도 ~ 150도에서 25 ~ 50분 동안 볶습니다. 그다음 볶은 카카오콩의 껍질을 제거하고 곱게 빻아 가루로 만듭니다. 이 가루에 열을 가하면 녹으면서 걸쭉한 반죽처럼 변해요. 이 원액으로 초콜릿을 만들거나 음료, 아이스크림 등 여러 가지에 쓰이지요.

 

 - '초콜릿'과 '초코'의 차이

 제품의 이름에 '초콜릿' 이라는 말이 들어가려면 반드시 카카오버터나 카카오매스가 일정량 이상 들어 있어야 해요. 나라마다 이 기준이 다른데, 중국은 카카오버터가 95% 이상 들어가 있어야 '초콜릿' 으로 인정해요. 제품을 만드는 공장에서는 카카오버터 대신 팜유나 야자유 같은 식물성 유지를 쓰기도 하는데 유럽에서는 초콜릿에 이 식물성 유지를 5% 이상 섞는 것을 금지하고, 미국은 이 식물성 유지를 조금이라도 사용한 것은 초콜릿으로 인정하지 않는답니다.

우리나라는 카카오버터를 18% 이상만 넣으면 초콜릿으로 인정해주고 있어요. 유럽의 초콜릿이 우리나라보다 더 진한 이유가 여기에 있지요. 하지만 '초코' 라는 말을 사용하는 데에 있어 천연 '카카오 성분' 을 꼭 써야 하는 의무는 없답니다. 그래서 초콜릿과 초코는 이런 차이가 있답니다.

지금까지 초콜릿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이제 초코릿에 대해 더 자세히 알게 되었을 거예요. 아무 생각 없이 편의점에서 사먹던 초콜릿에 이런 역사와 비밀이 있다니 놀랍지 않나요? 우리 모두 초콜릿을 먹을 때 이런 초콜릿을 먹을 수 있게 해준 스페인 탐험가 코르테스에게 고맙다고 말해줘야 하지 않을까요?

 

출처 : 네이버 이미지, EBS 방학 생활

글쓰기 평가어린이과학동아 기자2017.12.22

주하 기자, 반가워요. 달콤한 초콜릿을 주제로 글을 써 주었네요. 자료 조사도 충분히 한 것 같고, 글의 내용이나 분량도 적절했어요. 초콜릿과 초코가 다른 뜻이라는 점도 몰랐는데, 새롭게 알게 되었네요. ^^

긴 글임에도 문법적인 실수도 적었고, 완성도가 높은 글이었어요. 몇 군데 실수한 곳은 고쳐서 표시해 두었으니까 같은 실수를 반복해서 하지 않도록 잘 확인하길 바랄게요. 또 직접 글과 어울리는 사진을 올려 주었는데, 사진은 허락을 받지 않으면 사용할 수 없어요. 출처를 밝히더라도 말이에요. 아쉽지만 저작권의 문제가 생길 수 있어서 사진은 삭제했어요. 앞으로도 좋은 글로 자주 만나길 기대할게요. 기사 잘 읽었어요. ^^

[알아 보도록] → [알아보도록], [정도 입니다.] → [정도입니다.], [카카오콩] → [카카오 콩], [카카오콩을] → [카카오 콩을], [떫은 맛이] → [떫은맛이], [이 때] → [이때], [그 다음] → [그다음], [여러가지에] → [여러 가지에], [되었을 거에요] → [되었을 거예요], [생각없이] → [생각 없이], [말해줘야 되지] → [말해줘야 하지]

댓글18

  • 박정아 6레벨 2018-01-04 18:40

    0 0

    저도 EBS에서 겨울방학5학년 1강에서 이거 봤어요~!!

  • 이범희 1레벨 2018-01-02 18:23

    0 0

    와! 이런 비밀이!?

  • 홍예진 3레벨 2017-12-29 21:17

    0 0

    신기한걸 많이 알게 되었네요. 감사합니다.

  • 송효준 3레벨 2017-12-29 17:49

    0 0

    신기한 걸 많이 알게 되었어요!!..

  • 권민서 1레벨 2017-12-29 16:54

    0 0

    • 이주하 4레벨 2018-02-08 15:37

      0

      jQuery112405631495838694175_1518071835925

  • 이상아 7레벨 2017-12-26 09:49

    0 0

    카카오나무 열매 크기가 20cm나 되는군요~! 주하 기자의 기사를 통해 알게 됐어요. 기사 재미있게 읽었어요~!!

  • 한재원 5레벨 2017-12-24 23:39

    0 0

    갑자기 초콜릿 먹고십다

  • 안윤호 5레벨 2017-12-24 17:30

    0 0

  • 송승훈 6레벨 2017-12-24 15:55

    0 0

통합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