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기자단 기사

글쓰기

생생취재상

재미있는 민물고기 탐사.

이현석 기자 3레벨 2019.07.21 19:00

안녕하세요.

민물고기 탐사를 마치고 돌아온 이현석 기자입니다. 7월 13일 경기도 가평군 엽광교 에서 2시간 동안 탐사를 했습니다. 힘들기도 했지만, 그만큼 보람찬 탐사였습니다. 과연 탐사에서 무엇을 했는지 지금부터 하나부터 열까지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주의사항하고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해서 배웠습니다. 비늘이 상하지 않도록 손에 물을 적시고 까칠까칠한 물건들도 물고기들의 비늘이 상하니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가슴장화를 입고, 족대사용법을 익힌 후 탐사를 시작했습니다.

 사진에 찍힌 저의 모습닙니다. 보다시피 가슴장화를 입는답니다~. 그래도 넘어지면 물이 들어갈 수 있어요...

처음엔 가슴장화가 불편했는데 물에 들어가니 전혀 불편하지 않았고요, 정이준 연구원님께서 강을 돌니면서 물고기를 몰아주시고 설명도 해주셔서 2시간이 너무 금방 지나갔습니다. 2시간이 지난 후 저희가 잡은 걸 모두 합치니 100마리 이상의 물고기를 잡았어요.

 

잡은 물고기들을 관찰하면서 정이준 연구원님께서 설명해주셨구요, 일부는 방류했고, 일부는 연구원님이 연구하시기 위해 가져셨습니다.

   

연구원님은 물고기 채집 후 위치정보를 담아 네이처링에 올리신다고 해요.

우리나라 민물고기의 지도를 그리시는 모습이 너무 멋지셨습니다.

저도 연구원님들의 열정적인 모습을 본받아 우리나라 생태계에 이바지해야 한다는 사명감을 가지고 이번 탐사를 마쳤습니다.

 

이상 이현석 기자였습니다.

감사합니다.

 

 

글쓰기 평가어린이과학동아 기자2019.07.22

현석 기자, 생생한 사진과 함께 민물고기 탐사 후기 글 잘 봤어요. 민물고기를 직접 사람들과 함께 몰이하고, 또 직접 가까이에서 보고 관찰한 모습이 참 인상적이네요. 생생한 글과 사진 덕분에 현장의 느낌을 잘 알 수 있었는데, 조금 아쉬운 점은 사진 속 물고기가 어떤 물고기인지 사진의 설명을 간단하게 해주면 더 좋았을 것 같아요. 또 현장에서 배운 민물고기의 특징도 글에 첨부하면 더 좋겠어요. ^^

[않는것이] → [않는 것이]

댓글16

  • 송진호 1레벨 2019-08-03 16:03

    1 0

    듸게 생생하드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

    상받은거 츄카해연ㅐㆍ

    • 이현석 3레벨 2019-08-03 21:55

      0

      넘나 감사합니당~. 좋아요도 눌러보세요~

  • 한도경 1레벨 2019-08-03 14:20

    1 0

    와우찾기어려갲는대


  • 이원재 5레벨 2019-08-03 12:21

    1 0

  • 장재혁 4레벨 2019-08-01 00:55

    1 0

    민물고기 탐사 다시 가고 싶네요  ~^^축하해요!


  • 서경애 7레벨 2019-07-29 14:16

    1 0

    이현석 기자님~!생생 취재상 수상 축하드려요~!

  • 강지인 4레벨 2019-07-29 13:40

    1 0

    저도 정말 가보고 싶네요!

    • 이현석 3레벨 2019-08-02 00:39

      0

      한번 오세요~

      매우 재미있습니다~

  • 황예빈 4레벨 2019-07-27 20:20

    1 0

    와!완전 재미있을것같아요~~

  • 조형준 3레벨 2019-07-23 18:44

    1 0

    민물고기 탐사가 참 재밌을것 같아요.

    • 이현석 3레벨 2019-07-27 09:01

      0

      재미있습니다. 기회가 있으면 꼭 참여하는 것을 강추합니다.

  • 이현석 3레벨 2019-07-22 14:11

    0 0

    안녕하세요. 이현석 기자입니다.
    민물고기 설명 추가합니다.

    사진 순서대로 적었습니다.
    쉬리  -> 실제로 보면 더 예쁜데 사진으로 담지 못한것이 아쉽습니다. 
    줄납자루 -> 한국에만 서식하는 민물고기라고 합니다. 
    피라미 -> 비늘이 깨끗한 민물고기 입니다. 
    무래무지 -> 모래속에서 살아서 무래 무지라고 하는데 돌을 들으면 하나씩 나오곤 했습니다. (너무 빨라서 잡기기 쉽지 않았습니다.)

    돌상어, 참중고기, 베가사리 도 찍었는데 이미지 등록에서 빠졌네요.  
    사진찍고 바로 기록하는 습관도 중요하다는 것을 배웠습니다. 
    다음 탐사때는 상세한 설명을 남길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벌써 다음번 탐사가 기다려 집니다. 
    이상 이현석 기자였습니다.

통합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