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기자단 기사

글쓰기

흔히 볼 수 있는 건물의 천장, 과연 안전할까?

강지안 기자 3레벨 2019.10.30 15:39

안녕하십니까, 강지안 기자 입니다.

 

제가 며칠 전, 학교에서 어떤 아이가 신발주머니를 돌리다가 실수로 놓쳐서 천장으로 신발주머니가 부디친 적이 있습니다. 그때, 천장에서 하얀 가루가 떨어진 것을 보았습니다. 그 가루는 석면이라는 가루이고, 건물들의 천장들은 대부분 석면으로 지어졌습니다.

출처:[https://cafe.naver.com/mokpomam/1448860]

 

이제부터 본격적으로 석면의 대하여 알아 볼까요?

 

석면은 오래 전부터 잘 알려진 소재이며 그 놀라운 특성으로 인해 오래 전부터 널리 사용되어 왔으며 석면의 내열성을 이용하여 신전에서 사용할 등불의 심지를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석면”이라는 말은 그리스어에서 유래한 것으로 “불멸의, 끌 수 없는”이라는 의미를 갖습니다. 석면은 규산염 광물섬유의 총칭으로 잘 구부러지고 열에 대한 저항력이 강하며 약산성을 띄고 있어서 석면은 기술의 근대화가 이루어진 이래 다양한 방면에서 널리 사용되어 왔습니다.
석면을 이용한 제품은 3,000여 개가 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리고 석면은 세계보건기구(WHO) 1군 발암물질로 분류되어 2009년부터 국내 사용이 전면 금지된 바 있습니다. 국내 사용 금지 이후 석면 철거 작업이 속속 진행되어 오고 있지만, 작업상 위험이 상당하고 절차도 까다로운 문제가 있습니다.

석면을 많이 마시면 흉막반이라는 질환이 일어나기 쉬운데, 폐를 감싸고 있는 흉막의 일부가 판처럼 딱딱해지는 것입니다. 흉막반은 병보다는 몸에 석면이 쌓이면서 흉막이 두꺼워 지는 것입니다.

그럼으로 석면을 많이 마시지는 말아야 겠지요?

 

이상, 강지안 기자였습니다.

글쓰기 평가어린이과학동아 기자2019.10.31

건물 천정이 석면으로 되어 있는 경우가 많군요. 석면이라는 성분의 위험성을 글을 통해 전해주었는데요. 글의 결론은 석면을 많이 마시지 말자고 했는데, 석면으로 된 천정에 대한 위험성과 석면을 마시지 말자는 내용이 조금 잘 연결되지 않는 부분이 있네요. 석면에 노출된 위험성을 줄이기 위한 실천 방법으로 다른 것은 무엇이 있을까요? 좀 더 실천이 가능한 방법을 제안해 줬더라면 더 좋았을 것 같아요. 또 생활 속에서 어디에 석면이 많이 노출되어 있는지도 조사해서 글을 보완하면 더 좋은 글이 될 것 같네요. ^^

댓글0

통합검색